기사 (전체 7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칼럼] [의학칼럼]자녀의 인터넷과 게임 중독
21세기를 흔히 매니아의 시대라고 이야기한다. 공부가 아니라도, 음악이면 음악, 스포츠면 스포츠, 자신이 선택한 한가지 분야에서 전문가로 대접받고, 성공하는 것에 대해 우리 사회는 아낌없는 박수를 보내고 있다. 그래서 그런지 요즘 부모들은 자기 아이에...
2006-04-27
[칼럼] [목요세평]“기권하라!”
“역시 중요한 건 우리 장애인분들도 귀중한 한 표를 꼭 자신의 권리로 사용하게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거동이 불편하신 장애인분들이 투표장 까지 가기가 힘든 것이 큰 문제이며 현실입니다.” “그것도 그렇지만, 장애인분들...
2006-04-27
[칼럼] [수요마당]봄소식 유감
목련꽃 그늘 아래서 베르테르의 편지를 읽는다던 생명의 계절이라는 봄이 와 벌써 맹춘(孟春)이 되었다. 개화의 찬란함을 뽐내던 꽃들이 낙화하고 이파리에게 자리를 물러주고 있다. 신록이 번지고, 녹음이 우거지고하여 봄의 진행은 멈추지 않아 달포가 지나면 ...
2006-04-26
[칼럼] [조경논단]장군천을 살리자
마산시청 건너편에 재래시장이 있다.장군이 났다하여 장군동이라 붙여진 곳으로 장군천을 끼고 앉은 자그마한 장터이다.힘차게 흐르는 장군천의 물살 덕분일까, 시장사람들의 펄떡펄떡 뛰는 맥박이 피부에 와 닿는다.집채만한 엉덩이를 드러낸채 장군천 물살을 따라 ...
2006-04-25
[칼럼] [목요세평]잡종강세(雜種强勢)를 기대하며…
작금(昨今) 미국 프로풋볼(NFL) 최우수선수(MVP)인 하인스 워드가 그의 어머니와 함께 감격적인 모국방문을 단행, 글로벌 금의환향(錦衣還鄕)의 최우수사례를 연출해 내고 있다. 모두들 자신의 일인양 감동이 일었을 것이다. 주지하다시피 그는 한국에 주...
2006-04-06
[칼럼] [금요시론] 경남문화콘텐츠진흥원 설립 서두르자
21세기는 문화의 시대라고 한다. 이제 문화와 예술은 감상과 보존 이상의 가치가 인정되고 있다. 문화예술의 산업화로 통칭되는 문화산업, 이 중에서 특히 게임, 애니메이션, 영화 등의 문화콘텐츠산업은 세계시장에서 가장 각광받는 새로운 산업으로 손꼽히고 ...
2006-04-14
[칼럼] [목요세평] 우리는 보스가 아니라 리더를 원한다
5·31 지방선거가 한달 여 앞으로 다가 왔다. 목 좋은 건물마다 후보들의 얼굴과 슬로건을 인쇄한 대형 현수막이 곳곳에 보인다. 제법 민주주의 축제라는 선거철 분위기가 느껴진다. 그런데, 모 정당의 공천을 받으려면 시의원은 얼마 도의원은 얼마 단체장은...
2006-04-20
[칼럼] [건강칼럼] 음식에도 궁합이 있다
건강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면서 음식에 대한 관심도 유래 없이 높아지고 있는 실정이다. 근래 TV프로에서 음식과 관련된 프로그램이 많은 것도 아마 이런 세태를 반영하는 것일 것이다.얼마 전 진료실을 찾은 최 여사는 평소 건강에 대한 관심이 많아 이...
2006-04-19
[칼럼] [조경논단] 마산문학관 거듭나야 한다
명칭 문제를 두고 내홍을 앓고 있던 문학관이 보수문단의 뜻과는 달리 ‘마산문학관’이란 간판을 건지도 6개월째 접어들고 있다.대지 3,358평에 건축면적 96평으로 지은 마산문학관은 전시공간 43평이다. 마산문학관이라는 거창한 이름과는 달리 전시공간이 ...
2006-04-11
[칼럼] [수요마당] 딥스로트(내부고발자)
검찰은 현대차의 탈세를 들어 정몽규회장을 형사처벌하기로 결정하였다고 한다. 현대차 비자금 수사의 포문을 열게 한 ‘비밀의 벽’을 어떻게 열었을까.지난 3월 26일 서울 원효로에 위치한 글로비스 본사에 들이닥친 검찰은 곧바로 사장실과 재경팀 사이 후미진...
2006-04-12
[칼럼] [목요세평] “여인의 남자”
한 무리의 남자들이 손마다 제 주먹만한 돌을 들고 숨을 천천히 몰아쉬며 몰려옵니다. 입가에 야릇한 조소를 머금고 가슴에는 야비한 계획을 품었습니다.그 사이로 두려움에 얼굴이 질리고 눈동자가 풀린 한 여인이 옷도 제대로 갖추지 못하고 끌려옵니다. 입은 ...
2006-04-13
여백
회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웹하드
경상남도 창원시 의창구 사화로9번길 13(641-851 경상남도 창원시 의창구 팔용동 163-12번지 3층)  |  대표전화 : 055-294-7800
이메일 : abz3800@gnynews.co.kr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12   |  발행인·편집인 : 김교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오용
Copyright © 2021 경남연합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