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공무원 여러분은 진정 영웅입니다”

서춘수 군수, 격무 공무원에 사랑 가득 담은 감사편지 보내 눈길 승인2020.03.2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서춘수 함양군수.

 함양군 서춘수 군수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비상근무 등으로 격무에 시달리는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건강을 기원하는 편지를 보내 눈길을 모았다.

 서 군수는 지난 25일 ‘사랑하고 존경하는 직원 여러분! 요즘 얼마나 고생이 많으십니까?’라고 시작하는 편지를 전 직원들에게 발송했다.

 그는 편지에서 “새해를 맞아 ‘유지경성’의 마음으로 엑스포 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자 했으나, 지난 2월 ‘코로나19’가 급속히 확산돼 단 하루도 마음 편히 쉬지 못했으리라 생각한다”며 “군수로서 군을 잘 이끌어 가야겠다는 막중한 책임감과 함께 아버지의 마음으로 직원 한 사람 한 사람을 보게 된다. 자식의 표정 하나 하나에 기쁨과 슬픔이 교차되기도 한다”며 직원들을 챙겼다. 

 이어 “코로나 비상근무, 산불 비상근무, 선거 비상근무, 그야말로 비상근무 홍수에 시달리면서도 본연의 업무를 묵묵히 잘 해 내고 있는 여러분들의 모습을 보면, 든든하면서도 한편으로는 미안한 마음이 드는 것도 사실”이라며 “여러분들의 노고를 생각하면 가슴 한 켠이 아리기도 하지만 함양군 공무원이라는 사실이 자랑스럽기도 하다”라며 사랑을 전했다.

 서 군수는 또 “군 청사 앞 현수막에도 쓰여 있듯 여러분이 진정 영웅”이라며 “우리 한 사람 한 사람이 쏟아 부은 노력과 시간이 우리 대한민국이 슬기롭게 코로나를 이겨낼 수 있도록 도울 것이고, 그 중심에 직원여러분이 있었음은 그 누구도 부인하지 못할 것”이라며 노력에 감사를 전했다. 

 아울러 “사랑하고 감사드린다. 여러분과 한 식구라는 사실이 정말 자랑스럽다. 건강 잘 챙기고, 조금만 더 힘내서 다 같이 잘 이겨내자”며 “마음 같아서는 한 명 한 명 따뜻하게 손이라도 잡고 격려의 말을 전하고 싶지만 그 일은 조금 뒤로 미루기로 하겠다”며 직원들의 건강을 챙기기도 했다. 

 끝으로 서 군수는 “봄기운 물씬 나는 3월의 끝자락, 몸은 비록 갑갑한 사무실에 갇혀서 코로나와의 전쟁 아닌 전쟁을 벌이고 있지만 마음만이라도 봄꽃 향기를 한껏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며 “정말 고맙고 감사드린다. 자랑스런 여러분에게 사랑과 격려의 박수를 보낸다. 여러분은 진정 영웅”이라며 편지를 마무리했다.

 

 

/이현재기자  lhj@gny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연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웹하드
경상남도 창원시 의창구 사화로9번길 13(641-851 경상남도 창원시 의창구 팔용동 163-12번지 3층)  |  대표전화 : 055-294-7800
이메일 : abz3800@gnynews.co.kr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12   |  발행인·편집인 : 김교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오용
Copyright © 2020 경남연합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