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 서포면, 전국 최고 굴 특화거리 조성

굴 박신 현대화 시설 등 설치 승인2022.12.0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천시 서포면에 ‘굴 특화거리’가 조성됐다.

 자연산 굴로 전국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사천시 서포면에 명실상부 전국 최고의 ‘굴 특화거리’가 조성됐다.

 시는 서포면 비토리 낙지포항 일원에 총사업비 16억4000만원을 투입해 박동식 사천시장의 핵심 공약사업인 ‘서포 굴 특화거리’가 굴 수확기에 맞춰 조성됐다고 5일 밝혔다.

 굴 특화거리는 육질과 풍미가 뛰어난 서포 굴의 대외 경쟁력 강화와 지역 어업인들의 소득 증대 도모를 위해 조성됐으며, 굴 가공·판매시설과 굴 박신 현대화 시설 등이 설치돼 있다.

 특히, 굴 박신장 주변에는 비토섬의 별주부 전설과 비토 굴의 우수성을 접목한 스토리텔링을 만들어 사천시 해양수산관광 홍보의 장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고 볼거리를 제공하도록 했다.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스토리텔링으로 가족 나들이 장소는 물론, 사천의 역사와 별주부전 전설을 피부로 쉽게 느낄 수 있는 교육의 장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서포 비토에서 생산되는 자연산 굴은 밀물과 썰물에 따라 지속적으로 노출돼 탱탱한 육질과 풍미가 진한 것이 특징으로, 일반 수하식 양식 굴보다 30% 이상의 높은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다.

 연간 약 20억원 이상의 소득을 올리고 있으며, 현재 본격적인 굴 수확기로 전국의 미식가들의 서포 굴을 맛보기 위한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한편, 현재 서포 굴은 ‘비아굴’(비토섬의 아주 맛있는 굴)이라는 브랜로 상표 등록이 이뤄져 있어 우수한 품질과 명성을 유지하기 위한 입지는 이미 구축된 상태다.

 여기에 귀엽고 앙증맞은 로고도 탱글탱글한 장점과 맛으로 승부하는 우수 상품, 사천 바다 청정해역에서 생산되는 이미지 제고에 한몫을 거들고 있다.

 박동식 시장은 “어업인 정주환경 제공, 관광인프라 구축, 해양수산관광 도시의 이미지 제고, 어업인 소득 증대,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등 1석 5조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윤하영기자  yhy@gny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연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웹하드
경상남도 창원특례시 성산구 용지로169번길 7, 8층(51436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용호동 73-27, 8층)  |  대표전화 : 055-294-7800
이메일 : abz3800@gnynews.co.kr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12   |  발행인·편집인 : 김교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종욱
Copyright © 2023 경남연합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