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봉리패총전시관 ‘월봉산 바다를 품다’ 인기

복제품 만져보기 등 참여 확대 승인2023.01.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비봉리패총전시관 기획전 전시 모습.

 창녕군 부곡면에 위치한 비봉리패총전시관에서 지난해 12월 28일 개막한 ‘월봉산 바다를 품다’ 전시가 예년보다 2배 이상 많은 관람객이 방문하는 등 인기리에 운영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기획전 ‘월봉산 바다를 품다’는 창녕지역 신석기 유적인 수다리패총 유적을 소개하고 창녕의 선사문화를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관람객의 참여를 유도하는 만들기 체험, 신석기시대 복제품 만져보기, 포토존 등을 운영해 호응을 이끌었다.

 전시관을 찾은 한 관람객은 “박물관에 가면 단순히 전시만 보고 오니 아쉬웠는데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있어 좋다”면서도 “다양한 연령대가 참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증대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기획전은 오는 3월 26일까지 비봉리패총전시관 1층에서 운영된다. 무료로 관람 가능하며, 설날 및 매주 월요일 휴관한다. 

 

/성기수기자  abz3800@gny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연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웹하드
경상남도 창원특례시 성산구 용지로169번길 7, 8층(51436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용호동 73-27, 8층)  |  대표전화 : 055-294-7800
이메일 : abz3800@gnynews.co.kr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12   |  발행인·편집인 : 김교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종욱
Copyright © 2023 경남연합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