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농수특산물 통합브랜드 ‘창에그린’ 선포

농산물 한정 브랜드서 통합브랜드로 재탄생
창원 지역 우수 상품 창원의 맛·멋 알려
승인2022.11.2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창원시는 지난 26일 창원시 농수특산물 통합브랜드 ‘창에그린’ 선포식을 개최했다.

 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는 지난 26일 창원스포츠파크 만남의 광장에서 농어업인, 소상공인, 소비자가 함께하는 창원시 농수특산물 통합브랜드 ‘창에그린’ 선포식을 개최했다.

 농산물 공동브랜드인 ‘창에그린’은 지난 2010년 12월 상표등록을 시작으로 10여 년 동안 소비자로부터 신뢰를 받으며 성공적으로 정착하고 사랑을 받아왔지만, 농산물에만 사용 한정되는 문제점 등을 보완하고자 지난해부터 생산자와 소비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통합브랜드 확대 개편 개발에 매진했다.

 이번 행사는 시가 그동안 개발해온 리뉴얼 통합브랜드 ‘창에그린’이 농수특산물로 확대 개편하고 재탄생을 공식 발표함으로써, 농어업인, 소상공인, 소비자와 함께 창원시 대표 통합브랜드를 널리 홍보하고 통합브랜드 사용의 전환을 알리고자 자리를 마련했다.

 선포식에는 창원시 조명래 제2부시장을 비롯해 농업인, 어업인, 소상공인, 시민 등 3000여 명이 참석해 ▲통합브랜드 개발 경과보고 ▲통합브랜드 선포 퍼포먼스 ▲축하공연 ▲통합브랜드 홍보·시식회 등이 진행됐다.

 특히, 이날 행사는 생산자와 소비자가 소통하다는 주제로 시너지효과를 높이기 위해 ▲농업인한마음대회 ▲도시농업문화행사 ▲팜투테이블 팜파티를 통합 추진하고 그동안 코로나를 인해 어려움을 겪은 생산자와 이를 잘 극복한 창원 시민 모두가 하나가 돼 ‘창원의 특별함’을 그린다는 슬로건을 앞세운 이색적인 풍경이 연출됐다.

 또한 ‘창에그린’ 기획 판촉전 및 시식회에는 지역의 우수한 농산물·축산물·수산물·특산물 등 다양한 상품들을 선보여 창원의 ‘맛’을 알렸으며 이날 찾아온 관람객들도 창원 지역상품들이 이렇게 많았는지 몰랐다면서 구매 문의가 쇄도했다.

 홍남표 시장은 “이번 창원시 농수특산물통합브랜드 ‘창에그린’ 사용을 공식 선포하고 사용의 전환을 알릴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우리시 통합브랜드 제품들이 전국적으로 유통돼 믿고 신뢰할 수 있는 우리나라 대표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제품개발과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소비자들께서 많이 찾아주고 사랑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문동주기자  moon@gny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연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웹하드
경상남도 창원특례시 성산구 용지로169번길 7, 8층(51436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용호동 73-27, 8층)  |  대표전화 : 055-294-7800
이메일 : abz3800@gnynews.co.kr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12   |  발행인·편집인 : 김교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종욱
Copyright © 2023 경남연합일보. All rights reserved.